봉준호 감독부터 방탄소년단까지‘K문화’ 알린 10인 다큐로 만나다
봉준호 감독부터 방탄소년단까지‘K문화’ 알린 10인 다큐로 만나다
  • 연합뉴스
  • 등록일 2021.01.18 20:00
  • 게재일 2021.0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 제작 숏폼 다큐멘터리
22일까지 매일 2회씩 방송
tvN ‘넥스트 엔터테인먼트, 비저너리’. /tvN 제공
tvN ‘넥스트 엔터테인먼트, 비저너리’. /tvN 제공

tvN은 지난해 한국 대중문화계에 선구적인 업적을 남겨 전 세계에 영감을 준 10명을 조명하는 숏폼 다큐멘터리 ‘넥스트 엔터테인먼트, 비저너리’를 18일 오후 7시 35분 첫 방송 했다.

CJ ENM은 지난해 12월 방송, 영화, 음악, 공연 등 한국 대중문화 전 분야에서 활약한 아티스트와 크리에이터를 대상으로 한 해 동안 엔터테인먼트계 변화와 혁신을 주도한 아이콘 10인을 ‘선지자’라는 뜻의 ‘비저너리’(Visionary)로 선정했다.

비저너리에는 김은희 작가, 김태호 PD, 박지은 작가, 가수 방탄소년단, 영화감독 봉준호, 가수 블랙핑크, 가수 겸 배우 비, 배우 송강호, 신원호 PD, 방송인 유재석이 이름을 올렸다.

다큐멘터리는 인물당 약 5분씩 제작됐으며 이날부터 22일까지 매일 2회씩 방송한다.

이날 첫 방송에서는 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과 원조 월드스타에서 ‘깡’ 신드롬으로 엔터테인먼트계의 중심이 된 가수 비에 대해 알아본다. 특히 봉준호 감독 편에서는 그를 곁에서 지켜본 이선균, 장혜진 등 배우, 제작자 등의 생생한 인터뷰를 통해 인간 봉준호의 숨겨진 이야기가 공개될 예정이다.

오는 19일에는 이데올로기를 뛰어넘어 글로벌 팬들에게 사랑받은 ‘사랑의 불시착’ 박지은 작가와 글로벌 톱 아티스트가 된 방탄소년단 편이 방송된다. 특히 박지은 작가가 직접 밝히는 ‘사랑의 불시착’ 집필 에피소드를 통해 드라마가 세계적으로 사랑받을 수 있었던 이유를 확인해볼 수 있다.

20일 방송하는 방송인 유재석, 작가 김은희 편에서는 이들이 제시한 넥스트 엔터테인먼트의 면면을 들여다본다. 김은희 편에는 남편 장항준 감독이 지원사격에 나서며 “그렇게 열심히 일하는 작가는 본 적 없다. 먹고 자고 쓰고 취미도 없다”며 그녀의 성공 비결을 전한다.

21일에는 ‘슬기로운 의사생활’을 통해 휴머니즘 시선을 담아낸 신원호 PD와, 선과 악 양면의 역할을 가장 잘 소화하면서도 연기하는 캐릭터마다 자연스럽게 시대를 대변하는 배우 송강호 편이 방송된다.

22일에는 데뷔 후 단기간에 전 세계가 사랑하는 글로벌 스타가 된 블랙핑크와 예능의 한 시대를 이끄는 ‘놀면 뭐하니?’의 김태호 PD에 대한 이야기가 공개된다.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는 블랙핑크의 아티스트로서의 면모는 물론 ‘무한도전’, ‘놀면 뭐하니?’ 출연진이 말하는 ‘인간 김태호’의 이야기를 만날 수 있다.

방송 직후에는 네이버TV와 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을 통해서도 볼 수 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