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코로나 확진자 25일만에 한 자릿수로
경북 코로나 확진자 25일만에 한 자릿수로
  • 이창훈기자
  • 등록일 2021.01.11 20:15
  • 게재일 2021.0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에서 코로나 확진자가 25일만에 한자릿수로 떨어졌다.

11일 경북도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지역 코로나19 확진자는 4명(상주 3명, 구미 1명)이 늘어 총 2천669명(중앙방역대책본부 집계)이다.

지난달 17일 9명에서 다음 날인 18일 31명으로 증가한 후 줄곧 두 자릿수 신규 확진자가 나오다가 25일 만에 한 자릿수로 떨어졌다.

상주에서는 비전교회와 관련 2명, 서문교회 관련 1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구미에서 샘솟는교회 관련 확진자의 접촉자 1명이 자가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경북에서는 최근 1주일간 해외유입을 제외한 국내 확진자가 157명 발생했고 주간 일일평균 22.4명이 확진됐다. 현재 2천495명이 자가격리 중이다.

/이창훈기자 myway@kbmaeil.com

이창훈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