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열대 과일 ‘레드향’ 영천지역서 첫 출시
아열대 과일 ‘레드향’ 영천지역서 첫 출시
  • 조규남기자
  • 등록일 2021.01.07 18:32
  • 게재일 2021.0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에서 재배한 레드향 출시.
[영천] 영천시는 지역에서 재배한 아열대 과일 ‘레드향’이 처음으로 출시됐다고 7일 밝혔다.

시는 2016년 기후변화에 대비하고 새로운 소득작목을 키우기 위해 만감류 지역 적응 시범사업을 시작했다.

모두 7농가가 2㏊ 규모로 레드향과 한라봉, 천혜향, 황금향 등 만감류를 재배하고 있다. 시는 만감류가 다른 아열대 과수보다 시설재배 난방비가 적고, 일조량이 풍부한 영천의 지역 장점을 살릴 수 있어 새로운 고소득 품목으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안정적으로 농가소득을 올릴 수 있는 새로운 품종과 품목을 육성하고 보급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규남기자

조규남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