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공립미술관 ‘인증’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공립미술관 ‘인증’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21.01.06 20:23
  • 게재일 2021.0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획전시·학술연구 등 활동 고평가
향후 2년간 지역 문화향유 증진 최선
경주예술의전당 전경.

(재)경주문화재단(이사장 주낙영)이 운영하는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한 ‘2020년 공립미술관 평가 인증제’에서 인증기관으로 선정됐다.

공립미술관 평가인증은 ‘박물관 및 미술관 진흥법’에 따라 공립미술관의 질을 높이고 운영을 활성화하기 위해 실시하고 있다. 등록 3년이 지난 미술관이 대상이다.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전시 모습.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전시 모습.

이번 평가 인증은 7월 평가기관 대상 사업 설명회를 시작으로 8월부터 11월까지 서면 평가와 현장 조사, 심사위원회 심의를 통해 이뤄졌다. 설립 목적의 달성도, 조직·인력·시설 및 재정 관리의 적정성, 자료 수집 및 관리의 충실성, 전시 개최 및 교육프로그램 실시 실적, 공적 책임 등을 평가한다. 인증기간은 2년이며 2년마다 재평가를 받는다.

평가 결과에 따라 우수한 미술관에는 인증서를 발급하고, 인증 미술관은 해당 사실과 내용을 표시할 수 있다.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쉼터.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쉼터.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은 경주의 제1종 공립미술관으로서 해마다 기획전시, 연계프로그램 운영, 학술연구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오기현 경주문화재단 대표는 “공립미술관 평가인증제 인증기관 선정을 계기로 경주시민의 문화향유 증진과 경주의 정체성 확립에 기여하는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