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 전통시장 5일장, 내달 2일까지 임시 휴장
상주 전통시장 5일장, 내달 2일까지 임시 휴장
  • 곽인규 기자
  • 등록일 2020.12.27 16:25
  • 게재일 2020.1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 상주시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7일부터 내년 1월 2일까지 도심 5일장 임시 휴장에 들어갔다.

시는 전통시장의 특성상 상인과 고객층이 노령화 돼 있고, 외지 상인이 많이 모이는 점 등의 취약성으로 코로나19 감염이 우려돼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임시 휴장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대상은 중앙시장과 풍물시장 2곳이며, 노점상만 영업이 금지되고 상가 점포들은 문을 닫지 않는다.

이에 앞서 시는 위탁관리업체를 지정해 주기적으로 방역 활동을 해왔으며, 시장상인회도 자체적으로도 방역 활동을 펼치고 있다.

아울러 코로나19 예방 행동수칙 안내 현수막 걸기, 손 소독제 비치,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 관계자는“코로나19 확진자가 전국적으로 계속 증가하는 상황을 고려해 5일장을 부득이 휴장키로 했다”며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곽인규기자 ikkwack@kbmaeil.com

곽인규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