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의 꿈, 계명문화대서 이루세요”
“경찰의 꿈, 계명문화대서 이루세요”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20.12.21 19:53
  • 게재일 2020.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경찰공무원 14명·공무원 2명 등
총 16명 배출로 공무원 요람 입증
매년 10명 이상 전국 전문대 중 최다
계명문화대학교 경찰행정과 학생들. /계명문화대학교 제공
“경찰관을 꿈꾼다면 계명문화대학교로 오세요!”

계명문화대학교가 명실상부 경찰공무원의 요람임을 또다시 인증했다. 욜해 역시 계명문화대는 전국 전문대학 중 최다로 경찰공무원 합격자를 배출했다. 매년 전국 전문대학 중 경찰공무원 최다 배출이라는 기록까지 이어가게 됐다.

21일 계명문화대에 따르면 이번 2020년 경찰공무원 합격자로는 △대구지방경찰청 김성주, 여남경 △경북지방경찰청 김민기, 이수화, 정수연, 홍지우 △경남지방경찰청에 최강민 △서울지방경찰청에 정수미, 표진성 △경기지방경찰청에 김문규, 신지원 △충남지방경찰청에 김종욱, 김주희 △강원지방경찰청에 장하연 학생 이상 14명이다.

이수화 합격생은 전문대학 경찰행정과 졸업자가 응시 가능한 특채에 지원해 수석으로 합격했으며, 정수연 합격자는 1차 공채에서 경북지방경찰청 차석으로 합격했다.

또 올해 2월에 졸업한 정수미 합격자는 졸업 후 6개월만에 초고속 합격이라는 쾌거를 거뒀다.

경찰공무원을 꿈꾸는 취업준비생들이 해마다 늘어나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올해의 경우 필기시험 난이도가 높았을 뿐 아니라 코로나19로 인해 시험이 연기되는 등 여러 어려움 속에서도 좋은 결과를 얻어냈다. 오랜시간 무수히 많은 합격생을 배출해온 계명문화대만의 꼼꼼한 전략이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박헌국 경찰행정과 학과장은 “2022년 변화되는 경찰채용 시험을 대비해 모든 교육과정을 개편 완료하고 우수한 교수진과 함께 경찰공무원 양성반, 가산점 취득을 위한 유도 실기수업 및 체력시험 대비, 실용글쓰기와 신변보호사 등 자격증 취득 프로그램, 지역 경찰서 현장실습, 합격 선배 초청특강과 같은 맞춤식 교육프로그램으로 운영했다”며 “학과 운영 또한 합격생 배출에 최적화하는 등 경찰공무원 배출을 위한 만반의 준비를 완료해 학생들을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심상선기자 antiphs@kbmaeil.com

심상선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