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확진자 1명·자가격리자 3명 별도 시험장서 응시
경북 확진자 1명·자가격리자 3명 별도 시험장서 응시
  • 김민정 기자
  • 등록일 2020.12.03 10:29
  • 게재일 2020.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험장 입실 때 증상 보인 수험생 11명
2021학년도 대입 수능일인 3일 오전 대구시교육청 24지구 4 시험장이 마련된 동구 청구고교 앞에서 학부모가 차 안에서 수험생을 배웅하고 있다.
2021학년도 대입 수능일인 3일 오전 대구시교육청 24지구 4 시험장이 마련된 동구 청구고교 앞에서 학부모가 차 안에서 수험생을 배웅하고 있다.

 

경북지역 대학수학능력시험 수험생 가운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명과 자가격리 대상 3명이 별도 시험장에서 응시했다.

3일 경북도교육청에 따르면 전날 밤늦게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수험생 1명이 병원 시험장으로 지정된 포항의료원에 이송돼 이곳에서 시험을 치른다.

자가격리 대상 3명(김천·안동·경주 1명씩)은 별도 시험장에서 응시했다.

광고

또 시험장 입실 때 발열 등 증상을 보인 수험생 11명은 별도 시험실에서 수능을 치른다.

경북 시험장은 73개(892개 시험실), 응시 인원은 1만9천841명이다.

김민정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