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꿈나무 육성·발굴 tvN ‘골든일레븐’ 첫 방송
축구 꿈나무 육성·발굴 tvN ‘골든일레븐’ 첫 방송
  • 연합뉴스
  • 등록일 2020.11.30 20:03
  • 게재일 2020.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든일레븐’ /tvN 제공
tvN은 30일 오후 7시 40분 축구 꿈나무들을 육성하고 발굴하는 프로그램 ‘골든일레븐: 축구 국가대표 육성 프로젝트’를 처음 방송했다.

심사위원으로 전 축구선수 이영표와 백지훈, 김용대가 출연해 선수 활동 경험과 날카로운 시선으로 유소년들을 지원하고 심사했다.

비대면으로 진행되는 축구 영재들과의 만남에 앞서 이영표는 “지금 이 순간 누가 가장 잘하는가를 중점적으로 살펴보겠다”고 밝혔다.

이날 첫 방송에서는 1천417명의 축구 영재들을 비대면으로 만나는 과정과 어려운 상황에서도 3대 1의 치열한 경쟁을 뚫고 합격한 480명 지원자의 면면이 공개됐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