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엑스포·취연벼루박물관, 교류 협약 
경주엑스포·취연벼루박물관, 교류 협약 
  • 황성호 기자
  • 등록일 2020.11.26 16:03
  • 게재일 2020.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 (재)문화엑스포는 지난 25일 경주엑스포공원 경주타워에서 경주 취연벼루박물관과 네트워크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문화 콘텐츠 활용, 홈페이지를 활용한 홍보 등에 협조키로 했다.

양측 임직원과 이용객을 대상으로 한 할인혜택 제공에도 뜻을 모았다.

이날 취연벼루박문관이 소장한 주요 전시품을 경주타워에 전시하는 ‘작은 전시회’ 오픈식이 열려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작은 전시회를 통해 조선시대 제작된 ‘오석심자벼루’, ‘화초석일월벼루’, ‘자석목탁벼루’ 등 3점을 선보였다.

앞으로 정기적인 교체를 통해 삼국시대부터 조선시대까지 다양한 벼루를 지속적으로 선보인 계획이다.

손원조 취연벼루박물관장은 “50년에 걸쳐 신라, 고려, 조선 등 다양한 시대의 벼루 1500점을 수집했다”며 “이번 협약이 전통문화 발전에 힘을 보태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류희림 경주엑스포 사무총장은 “벼루는 동궁과 월지, 월성터 등지에서 소수만 발견된 중요한 문화유산”이라며 “양 기관의 발전과 지역문화 다양성 확보를 위해 교류를 이어가겠다”고 했다.

/황성호기자 hsh@kbmaeil.com

황성호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