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 첫 코로나 확진자 발생
울릉 첫 코로나 확진자 발생
  • 김두한 기자
  • 등록일 2020.11.25 14:04
  • 게재일 2020.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릉도에서 처음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25일 울릉군재난안전본부와 울릉군보건의료원에 따르면 울릉도 근해에서 조업 중이던 제주도 선적 채낚기어선 선원  A씨(63.제주도)가 25일 코로나19 확진자로 확인됐다.

A씨는 24일 울릉도 근해에서 조업 중 몸 상태가 좋지 않아 이날 오전 11시 40분께 울릉군수협에 전화를 걸어 병원까지 이동 수단을 문의했고, 울릉수협은 택시를 소개 했다.

A씨는 저동항에 입항한 뒤 택시 편으로 울릉군보건의료원을 찾아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다음날인 25일 오전 11시 양성판정을 받았다.

A씨는 병원에서 돌아갈 때도 택시를 이용해 택시기사 외에는 접촉자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울릉군은 A씨의 동선을 파악 중이다.

군은 택시기사 2명과 진료소 의료진 3명 등 밀집 접촉자에 대해 즉각 격리조치에 들어갔고, 택시 등에 대해서는 방역을 완료했다.

또 해당 택시를 이용한 주민들의 신원을 파악 중이다.

A씨는 코로나19 검사 후 어선을 타고 출어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두한기자

김두한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