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중구, ‘향촌동 수제화골목’ 옛 명성 되찾는다
대구 중구, ‘향촌동 수제화골목’ 옛 명성 되찾는다
  • 김재욱기자
  • 등록일 2020.10.27 20:21
  • 게재일 2020.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제화 판매 인증업소 10곳 선정
27일 중구 향촌동 수제화골목 라샹스제화 앞에서 열린 국내산 수제화 판매점 인증현판 제막식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구 제공

대구 중구가 국내산 수제화 판매점 인증업소 10곳을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기성화의 등장과 저가의 외국산 제품이 유입되기 시작하면서 과거의 명성이 퇴색하고 있는 ‘향촌동 수제화골목’의 위상을 되찾기 위해서다.

수제화 전문가로 구성된 7명의 검증위원들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선정된 국내산 수제화 판매점 인증업소 10곳에 대해서는 인증서 수여와 인증현판을 설치해 줄 예정이며, 27일 향촌동수제화골목 내 라샹스제화 앞에서 국내산 수제화 판매점 인증현판 제막식을 거행했다.

향촌동 수제화골목은 1970년대부터 수제화공장과 전문점이 하나둘씩 들어서면서 1980년대 본격적으로 수제화 골목으로 불리기 시작해 현재 20년 이상의 제화생산 경력을 갖고 있는 수제화 전문 기술자들이 명품구두 생산을 위해 땀 흘리고 있는 삶의 현장이기도 하다.

류규하 중구청장은 “2021년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국내산 수제화 판매점 인증업소를 선정해 향촌동수제화골목 내 모든 판매점이 국내산 수제화 판매점으로 인증돼 향촌동 수제화골목의 명성과 신뢰를 높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재욱기자

김재욱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