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미활용 도유 재산 매각 추진
경북도, 미활용 도유 재산 매각 추진
  • 이창훈기자
  • 등록일 2020.10.27 20:21
  • 게재일 2020.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19 여파 재정난 대응
내년말까지 토지 1천873필지
경상북도는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워진 재정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향후 5년 이내 활용가능성이 없는 도유재산에 대해 일제매각을 추진한다고 27일 밝혔다.

앞서 경북도는 지난 4월부터 7월까지 도유재산 10만4천800필지(1억9천864만㎡)에 대해 시·군과 합동 실태조사를 실시했다. 이에 따라, 현재 미활용 되고 있고 향후 공유재산으로 보존하기에 부적합한 토지 1천873필지(171만3천㎡)를 내년 말까지 집중매각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현재 행정 목적에 사용되지 않고 있는 일반재산 338필지(24만5천㎡)를 최우선적으로 매각하고, 대부중인 재산 832필지(104만3천㎡)는 5년 단위의 대부계약 만료시기에 따라 연차적으로 매각을 추진한다. 행정재산 703필지(42만5천㎡)는 용도폐지 등의 행정절차를 거쳐 매각해 나갈 계획이다.

도유재산 매각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경북도 및 시·군청 홈페이지에 게시된 ‘도유재산 매각 안내문’과 도청 회계과(054-880-2933) 또는 시·군청 회계(재무)과로 문의하면 된다.

/이창훈기자 myway@kbmaeil.com

이창훈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