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콩레이’ 피해, 경주 토함산 인근 도로 복구
태풍 ‘콩레이’ 피해, 경주 토함산 인근 도로 복구
  • 황성호기자
  • 등록일 2020.10.25 19:56
  • 게재일 2020.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 2018년 10월 태풍 ‘콩레이’로 큰 피해가 난 경주시 양북면 장항리 수해복구가 마무리됐다.

부산지방국토관리청은 국도 4호선 경주 장항리 복구공사를 마쳤다고 25일 밝혔다.

태풍 당시 산사태로 토함산터널 인근 장항리 일대 4차로 도로 130m가 무너지고 옹벽이 붕괴해 한동안 이 일대 통행이 전면 중단됐다.

부산국토관리청은 지난해 6월 1단계 공사를 마치고 4차로를 조기에 임시 개통했다. 2단계로 취약한 비탈면 지반에 저항력을 높이기 위해 12m 깊이로 집수정 3곳을 만들고 억지말뚝과 영구앵커를 설치했다.

부산국토관리청은 현장에 피해발생과 복구과정을 소개하는 야외 안내판과 교육시설을 만들었다.

/황성호기자 hsh@kbmaeil.com

황성호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