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본부, 국내 원전 첫 해수 담수화 설비 준공
한울본부, 국내 원전 첫 해수 담수화 설비 준공
  • 장인설기자
  • 등록일 2020.09.24 19:43
  • 게재일 2020.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일 용수생산량 1만t 규모
[울진]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가 해수 담수화 설비 운영에 들어갔다고 24일 밝혔다.

국내 원전에 이 설비가 도입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018년 6월 착공해 지난 8월 말 완공했다.

한울본부는 경북 울진군 북면에 있는 대수호 저수지에 공업용수를 의존해왔으나 앞으로 이 설비를 통해 공급원을 다양화 할 수 있게 됐다.

역삼투압방식을 이용한 해수 담수화 설비는 용수 일일 생산량이 최대 1만t 규모다.

이는 한울본부 하루 전체 소비량인 5천t의 2배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이번 해수 담수화 설비 건설 과정에 쌓은 경험과 운전 기술 축적을 통해 원전을 더 안전하게 운영하겠다”고 했다.

/장인설기자

장인설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