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8·15 광복쌀’ 독도경비대에 나눔
영주시 ‘8·15 광복쌀’ 독도경비대에 나눔
  • 김세동기자
  • 등록일 2020.08.13 20:03
  • 게재일 2020.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복절 무렵 수확 지역 브랜드쌀
장욱현 시장 등 방문… 직접 전달

영주시는 광복절을 기념하고자 13일 독도를 방문해 지역에서 생산되는 8·15 광복쌀을 독도경비대에 전달했다. <사진>

이번 독도경비대에 전달한 8·15 광복쌀은 광복절 무렵 생산되는 햅쌀로 영주시에서 브랜드화한 것이다. 일제강점기 당시 국내외에서 독립운동을 벌인 대한광복단이 1913년 풍기에서 처음 조직, 조국 광복을 위해 활동한 역사적 사실을 배경으로 영주 광복쌀은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또, 선조들의 숭고한 애국정신을 기리는 대한광복단 기념공원이 현재 영주시 풍기읍 산법리에 위치하고 있다.

이날 8·15 광복쌀 전달 행사에는 장욱현 영주시장을 비롯해 이영호 시의회의장, 송명애 시의회부의장, 김영주 농업기술센터소장, 배준호 농협시지부장, 손기을 안정농협 조합장 등이 참여했다.

영주시와 울릉군은 지난 12일 양 지자체의 발전 및 상호교류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농·수·특산물 및 문화·관광사업 등 각 분야에서도 협력하기로 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이번 행사를 계기로 대한민국 영토로서 독도의 소중함을 다시금 일깨워 애국심을 고취시키고 8·15 광복쌀을 비롯한 영주시 농특산물의 이미지 제고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올해 수확된 8·15 광복쌀은 농협 하나로마트와 대형마트에서 판매할 계획이며 추석을 겨냥해 4kg, 5kg, 4kg 등 다양한 선물용·가정용 제품을 선보이게 된다. 영주/김세동기자
김세동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