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습도 많은 무더위 계속… 일부지역 소나기
대구·경북 습도 많은 무더위 계속… 일부지역 소나기
  • 이시라기자
  • 등록일 2020.08.11 20:31
  • 게재일 2020.0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경북지역은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는 가운데 소나기가 내릴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12일 대구·경북은 대체로 구름이 많겠다. 다만, 오후에는 대구와 경산, 청도 등 경북내륙지역에 한때 소나기가 오겠다. 예상강수량은 20∼80mm이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대구·경산 34℃, 경주·포항 33℃, 의성 32℃, 칠곡 31℃, 울진 30℃, 봉화 29℃ 등의 분포를 보이겠다.

오는 13일은 대체로 흐리겠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대구 34℃, 구미·칠곡·군위 33℃, 안동·상주 32℃, 문경 31℃ 등이다.

한편, 11일 오후 4시를 기해 대구와 경산에 폭염경보가 발효됐다. 또 울진평지와 문경, 청도, 경주, 포항, 영덕, 청송, 의성, 안동, 예천, 상주, 김천, 칠곡, 성주, 고령, 군위, 영천, 구미에는 폭염주의보가 발효된 상태다.

기상청 관계자는 “습도가 높아서 체감온도는 더욱 높겠으니, 온열질환 관리에 각별히 신경 쓰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시라기자
이시라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