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 전국우륵가야금경연대회 성료
고령 전국우륵가야금경연대회 성료
  • 전병휴기자
  • 등록일 2020.08.11 20:05
  • 게재일 2020.0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지 씨 우륵대상 영예

고령 전국우륵가야금경연대회에서 대통령상인 우륵대상을 차지한 김민지씨가 시상을 마치고 곽용환 고령군수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고령군 제공
[고령] 제29회 고령 전국우륵가야금경연대회가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

고령군과 고령문화원이 주관한 대회는 당초 3월말 개최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 영향으로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3일간 경연으로 변경해 개최됐다.

총 201팀 226명이 참가해 열띤 경쟁을 펼쳤다. 대통령상인 우륵대상에는 김민지(여·38·충북 청주시)씨가 영예를 안았다.

곽용환 군수는 “올해 경연대회를 통해 가야금의 본고장인 고령을 넓리 알릴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더 나은 가야금경연대회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했다. /전병휴기자
전병휴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