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무부, 장영수 대구고검장·조재현 대구지검장 등 26명 인사
법무부, 장영수 대구고검장·조재현 대구지검장 등 26명 인사
  • 김영태 기자
  • 등록일 2020.08.07 12:23
  • 게재일 2020.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무부는 7일 장영수 서울 서부지검장을 대구고검장으로, 조재현 수원지검장을 대구지검장으로 발령하는 등 대검 검사급 간부 26명에 대한 인사를 단행했다.

오는 11일자인 이번 정기인사는 추미애 법무부장관 취임후 두번째로서 ‘채널A 기자 강요 미수 의혹’ 사건 지휘의 정점에 있던 이성윤(23기) 서울중앙지검장은 유임됐다. 
또 지휘 라인에 있는 이정현(27기) 서울중앙지검 1차장이 검사장으로 승진해 대검 공공형사수사부장을 맡는다.
이어 추 장관의 참모로 일한 조남관(24기) 법무부 검찰국장은 고검장으로 승진해 윤석열(23기) 검찰총장이 있는 대검찰청 차장검사로 부임하고 검찰국장 후임은 심재철(27기) 대검 반부패강력부장이 전보됐다.

‘검찰의 꽃’으로 불리는 검사장으로는 이정현 검사 이외에도 신성식(27기) 서울중앙지검 3차장은 대검 반부패강력부장, 이종근(27기) 서울 남부지검 1차장은 대검 형사부장 등 모두 6명이 승진했다.

연수원 28기에서 첫 검사장 3명이 나왔다. 

추 장관과 한양대 법학과 동문인 고경순(28기) 서울 서부지검 차장이 여성으로는 역대 네번째 검사장으로 승진했고 이철희(28기) 순천지청장은 대검 과학수사부장, 김지용(28기) 수원지검 1차장은 서울고검 차장검사로 각각 승진했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김영태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