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 오미자, KGC인삼공사에 10t 규모 납품계약 체결
문경 오미자, KGC인삼공사에 10t 규모 납품계약 체결
  • 강남진기자
  • 등록일 2020.08.06 18:40
  • 게재일 2020.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 오미자 최대 생산의 명승지인 문경시가 문경오미자<사진> 판로확보에 나섰다.

시는 문경오미자 브랜드를 운영하는 백두대간영농조합법인(대표 김학상)이 KGC인삼공사와 생오미자 10t 규모의 납품계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정관장 브랜드로 유명한 KGC인삼공사와 납품계약을 통해 문경시가 명실상부한 최고의 오미자 생산지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백두대간영농조합법인 김학상 대표는 “KGC인삼공사는 철저한 품질검사와 안전성 검사로 유명하다”며 “이번 오미자 공급계약을 통해 다시 한번 문경오미자 품질의 우수성을 확인하게 됐다”고 밝혔다.

시는 이번 납품계약 외에도 오미자 판로확대를 위해 TV홈쇼핑, 온라인쇼핑몰, 직거래장터, 국내 판촉행사 등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강남진기자 75kangnj@kbmaeil.com
강남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