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내년 신규 하수도사업 국비 120억 반영
문경시 내년 신규 하수도사업 국비 120억 반영
  • 강남진 기자
  • 등록일 2020.08.03 16:07
  • 게재일 2020.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  문경시는 내년도 환경부 하수도 분야 국비 신규사업에 녹문지구 외 관로(신설)설치사업 172억원(국비 120억원)이 내년도 정부예산안에 반영됐다고 3일 밝혔다.

정부예산안 반영은 시가 올해 3월 예산을 신청한데 이어 경북도 및 환경부를 수차례 방문해 사업의 시급성 및 필요성을 강조하고 관계부처 현장 확인도 적극 대응한 결과 이뤄낸 성과다.

녹문지구 외 관로(신설) 설치사업은 산양면 녹문리 및 연소리, 호계면 별암리, 산북면 약석리 및 서중리, 영순면 의곡리, 점촌2동의 오수관로가 정비되지 않은 지역에 172억원을 투입해 2023년까지 오수관로 20.125㎞를 설치해 하수처리구역을 대폭 확대하는 것. 

그 동안 산양면 녹문리 외 6지구는 오수관로가 설치되지 않아 주민의 불편과 인근 하천의 오염을 유발시켰으나 이번 사업이 확정되면서 영강 및 금천의 수질환경 개선과 주민의 주거환경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박희영 문경시 하수도사업소장은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하수도 시설에 대한 투자 및 관리로 공공수역 수질 개선과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하는 등 시민 삶의 질 향상은 물론 하수도시설 확충사업 등 국비확보에도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강남진기자 75kangnj@kbmaeil.com
 


강남진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