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 해안에 관광 어트랙션 단지 조성 추진
영덕 해안에 관광 어트랙션 단지 조성 추진
  • 박윤식기자
  • 등록일 2020.07.23 19:51
  • 게재일 2020.0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영덕군·대림건설·삼안 협약
총 760억 투자… 모노레일 등
국내 최초 놀이체험시설 건립

[영덕] 영덕 해안가에 모노레일 등 관광 시설단지가 조성된다.

경북도와 영덕군, 대림건설, 삼안은 22일 오후 도청에서 ‘영덕 관광어트랙션 시설 개발사업’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했다. 대림건설과 삼안은 영덕 해맞이공원 주변 해안과 풍력발전단지 인근에 2024년 2월까지 760억원을 투자해 모노레일(3.4㎞)과 알파인코스터(1.3㎞), 집와이어(1.1㎞), 케이블카(1.1㎞)를 갖춘 어트랙션 단지를 건립할 계획이다.

영덕군은 해맞이공원과 신재생에너지박물관 등 기존 유명 관광자원과 개발을 추진 중인 강구항 일원의 해상케이블카를 연계해 시너지효과를 극대화할 방침이다.

또 상주∼영덕 간 고속도로 개통에 이어 포항∼영덕 간 고속도로 등 광역교통망 확충이 추진돼 앞으로 동해안 최고의 관광지로 도약할 것으로 본다.

경북도와 영덕군은 이번 사업을 통해 연간 54만 명 이상의 관광 유치와 1천632억 원의 경제적 파급효과, 799명의 고용유발효과를 예상하고 있다.

이희진 군수는 “영덕군은 2천만 관광객 시대를 맞이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 관광 어트랙션 단지 역시 그중 하나다. 앞으로 더 많은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윤식기자 newsydg@kbmaeil.com
박윤식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