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민 1인당 2차 생계비 10만원
대구시민 1인당 2차 생계비 10만원
  • 이곤영기자
  • 등록일 2020.07.16 20:14
  • 게재일 2020.0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영진 시장 “추석 전까지 지급”

대구시가 오는 8월 말부터 전 시민을 대상으로 2차 생계자금을 지급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16일 오전 시청 2층 상황실에서 2차 생계자금 지급 관련 대시민 담화문을 발표했다.

권 시장은 이날 담화문에서 “대구시 1차 긴급생계자금과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어려운 시민들의 삶에 버팀목이 될 수 있도록 전 시민에게 2차로 생계자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어 “모든 시민에게 1인당 10만원씩 지급하도록 계획했다”며 “서민생계지원회에서 논의하겠지만, 추석 전까지 지급이 완료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시는 재난대책비와 전부긴급재난지원금 지방비 매칭 잔액, 남아 있는 재난·재해기금, 하반기 각종 행사비 등 고강도 세출구조조정을 통해 시비 1천918억원, 국비 512억원을 더한 2천430억원 규모의 2차 생계자금 재원을 마련했다.

시는 코로나19 서민생계지원위원회를 통해 시민사회의 충분한 의견수렴 절차를 거쳐 구체적인 지원방법과 절차, 시기 등을 마련해 지급할 계획이다.

권 시장은 “(2차 생계자금은) 시의 예산사정이 넉넉치 못해 시민들이 만족할 수준이 아닐 수도 있다”며 “하지만, 2차 생계자금 지급을 통해 눈 앞에 있는 어려움을 이겨낼 수 있는 계기가 되고 누군가에는 또 다른 희망의 씨앗을 틔울 수 있는 계기가 된다면 그것으로도 충분한 의미가 있다고 생각된다”고 말했다.

권 시장은 이어 “단결된 힘으로 이겨내지 못할 어려움은 없다”며 “대구시민 모두의 힘을 하나로 모아 코로나19라는 높은 산을 넘어 새로운 희망의 대구를 만들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이곤영기자 lgy1964@kbmaeil.com
이곤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