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해수욕장 일제 개장… 내달 16일까지 운영
경주 해수욕장 일제 개장… 내달 16일까지 운영
  • 황성호기자
  • 등록일 2020.07.13 19:43
  • 게재일 2020.0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 경주지역 해수욕들이 지난 10일 일제히 개장했다.

경주 오류고아라해변, 나정고운모래해변, 봉길대왕암해변, 관성솔밭해변 등 4개 해수욕장은 내달 16일까지 운영한다. 이들 해수욕장에는 인명구조 자격증을 갖춘 안전요원 31명이 배치됐다. 심폐소생술·응급처치 자격증을 갖춘 응급처치요원도 각 해수욕장마다 1명씩 배치돼 활동한다. 또 공무원 2명씩 배치돼 민원해결 등의 업무도 수행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m 간격 이상으로 그늘막을 설치하고 텐트 설치구역을 별도로 운영한다. 주 출입구로 이용객이 드나들게 하고 발열체크, 인적사항 기재 후 이상이 없을 경우 손목밴드를 착용토록 했다. 손목밴드를 착용하지 않을 경우 출입이 금지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물에 들어갈 때를 제외하고는 꼭 마스크를 착용하고 안전구역 내에서만 물놀이를 즐겨 줄 것”을 당부했다. /황성호기자
황성호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