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일대 김찬훈 씨, 사진비평가상 수상
경일대 김찬훈 씨, 사진비평가상 수상
  • 심한식 기자
  • 등록일 2020.07.09 15:18
  • 게재일 2020.0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일대 사진영상학부 4학년 김찬훈 씨가 제17회 사진비평상을 받았다.
 

국내 사진작가들의 등용문이었던 사진비평상은 2014년 이후 중단되었다가 사진비평상 출신의 작가들이 뜻을 모아 2018년에 다시 제정됐다.
 
2명을 선정하는 올해 공모에는 국내외 만 35세 이하 작가 40명이 응모해 학부생으로는 처음 경일대 김찬훈 씨가 됐다.
 
심사는 사진비평상 운영위원회 작가 6명이 참여해 9명의 작가를 2차 심사대상으로 추천해 포트폴리오 대면심사를 거친 후 최종 수상자를 선정했다.
 
김찬훈 씨의 작품 ‘닳은 풍경’은 성질이 다른 선들이 맞물리며 만들어낸 시골의 낯선 표면을 담고 있다.
 
최종심사에서 김 씨는 “젊은 작가로서 탄탄한 사진의 힘을 내재하고 있으며 사진예술의 다양성과 그 폭을 넓혔다”라는 평을 받았다.
 
수상작은 18일까지 서울 충무로갤러리에서, 20일부터 8월 5일까지는 진주 루시다갤러리에서 전시된다.
 
/심한식기자 shs1127@kbmaeil.com


심한식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