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명문화대, 대한민국 국제식음료 대회 ‘두각’
계명문화대, 대한민국 국제식음료 대회 ‘두각’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20.07.01 20:22
  • 게재일 2020.0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텔항공외식관광학부
대상·금상 등 9개 상 휩쓸어

‘2020 대한민국 국제식음료 경연대회’ 칵테일 부문에서 수상한 계명문화대학교 학생들과 지도교수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계명문화대학교 호텔항공외식관광학부가 최근 서울 양재동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국제식음료 경연대회’에 대거 수상하는 성과를 거뒀다.

테이블서비스 부문 대상인 서울특별시장상과 최우수상인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상을 비롯해 금상 5개, 은상 2개 등 모두 9개의 상을 휩쓸었다. (사)한국조리협회 주최로 열린 이번 대회는 전국의 대학, 식음료, 요리학원 및 일반인, 외국인 등 1천900여명이 출전한 2020년 상반기 최대규모로 진행됐다.

계명문화대학교 호텔항공외식관광학부는 테이블서비스 부문, 바리스타 라이브경연, 칵테일 라이브경연, 브루잉 등 4개 부문에 참가했다. 테이블서비스 부문에 참가한 ‘다한팀’(이정민, 이지원, 이은진, 정훈, 이승용)은 깔끔한 테이블셋팅과 품격있는 서비스로 대상(서울특별시장상)과 금상을 받았고, ‘준희는 25살팀’(김준희, 전재원, 한승민, 이은영, 허윤진, 이주은)은 단정한 셋팅과 친절한 서비스로 최우수상(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상)과 금상을 받는 저력을 보여줬다.

‘브루잉 부문’에서는 ‘커피인사이드팀’(박상현, 박선하, 안유정)이 금상을, 팀바리스타로 참가한 ‘모찌와 아이들’팀(김수근, 김예훈, 김세정)이 은상을 받았다. 칵테일 라이브경연 부문에서는 김수근(2학년)·김민진(2학년) 학생이 금상을, 금희지(2학년) 학생이 은상을 받는 등 바리스타와 칵테일 라이브경연 부문에서도 좋은 성과를 보였다.

호텔항공외식관광학부 정강국 지도교수는 “평소 학업뿐만 아니라 현장감이 좋은 교수들의 지도와 학생들이 스스로 전공동아리 활동을 통해 아이디어 공유하고, 오랜기간의 연습 등이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고 소감을 말했다. /심상선기자


심상선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