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군, 규제혁신으로 기업환경 개선 앞장
성주군, 규제혁신으로 기업환경 개선 앞장
  • 전병휴기자
  • 등록일 2020.05.28 19:43
  • 게재일 2020.0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주] 성주군이 행정안전부에서 시행하는 2020년 1분기 규제혁신과제에 ‘공장의 처마 및 차양시설에 관한 건축면적 산정기준 완화 규제 개선안’을 제안해 수용 및 개선 과제로 선정됐다.

군에는 1천개 이상의 제조공장이 지역 발전의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근로자들은 작업 시 공장의 짧은 처마로 인해 불편을 겪어 왔다.

이에 군은 건축법 시행령 제119조 공장 건축물의 처마, 차양, 부연이 1m가 넘을 경우 건폐율에 포함하도록 하는 규정을 완화할 것을 제안해, 이번에 개선 및 수용 과제로 선정됐다.

행안부는 올해 하반기 중으로 법령 개정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병환 군수는 “항상 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해 적극적으로 해소할 것”이라며 “불합리한 제도를 개선해 기업하기 좋은 성주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전병휴기자

kr5853@kbmaeil.com
전병휴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