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넘어 미래로”… 경북 도민이 다시 뛴다
“코로나 넘어 미래로”… 경북 도민이 다시 뛴다
  • 손병현기자
  • 등록일 2020.05.25 20:39
  • 게재일 2020.0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범도민추진위원회 출범

25일 경북도청에서 열린 ‘다시 뛰자 경북 범도민추진위원회’ 출범식에서 참가자들이 코로나 피해의 완전한 극복과 새로운 도약을 다짐하는 퍼포먼스를 연출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25일 경북도청에서 열린 ‘다시 뛰자 경북 범도민추진위원회’ 출범식에서 참가자들이 코로나 피해의 완전한 극복과 새로운 도약을 다짐하는 퍼포먼스를 연출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경북은 어려울 때 나라를 구한 피가 흐르고 있다. 코로나 위기를 기회로 극복하는데 경북이 선도적 역할을 해 나가자.”

경북도가 25일 포스트 코로나 위기에 선제 대응하고 미래 도약을 위해 ‘다시 뛰자 경북 범도민추진위원회(이하 위원회)’를 출범시켰다.

코로나 발병 후 빚어진 침체 분위기가 지속될 경우 도민들 삶의 기반 등이 흔들리수도 있다는 판단에 따라 앞으로 생활속의 방역은 지속하되 본격적인 정책을 통해 재도약의 초석을 다지겠다는 것이다.

이날 출범식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장경식 경북도의회 의장, 자문단을 비롯한 300여 명의 위원이 참석했다. 총 369명으로 구성된 위원회는 경제계, 학계, 분야별 기관·단체, 연구소, 언론 등 여러 분야 대표들로 구성됐다. 이 위원회 구성은 전국에서 최초이며, 그 규모도 역대 최고이다.

도는 공동위원장에 ‘도민 전체의 목소리를 담아내겠다’는 차원에서 23개 시·군을 대표하는 고윤환 경북시장군수협의회장(문경시장)과 경제계를 대표하는 조정문 경북상공회의소협의회장, 여성대표 홍순임 경북여성단체협의회장과 청년대표 안세근 4-H연합회장을 각각 위촉했다.

위원회는 △클린&안심 청정 경북 분과 △경제 살리기 분과 △미래 도약 분과 등 세 개 분과로 구성했다. 각 분과위원은 자율 운영을 원칙으로 하고 정책 제안과 계획 입안, 자체 실행 등으로 활동영역을 넓혔다. 위원회를 중심으로 현장 의견을 수렴해 경북이 재도약할 수 있는 프로젝트들을 진행하게 된다.

도내 주요 관광지와 터미널, 일터 등을 청소·방역하는 ‘클린&안심 경북캠페인’과 앞 접시, 국자, 집게 등을 생활화하는 ‘食 문화 개선’, 스타 CF 등 셀럽마케팅 등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경북의 부정적 이미지를 바꾸는 데 주력한다.

농·특산물 특판 행사와 중소기업 제품 온라인 마케팅 지원과 특히 ‘고향 사랑 경북 사랑’ 나눔 운동을 통해 애향심 고취와 지역 제품 홍보에도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또 기업 지원과 관광 경쟁력 확보, 농축산 혁신 등을 통한 지역경제 살리기도 대대적으로 펼쳐, 5년간 600여억 원이 투입되는 ‘고용 안정 선제 대응 패키지’와 570억 원 규모의 혁신펀드 조성, 산업단지 대(大)개조를 통해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계획이다.

이 밖에도 관광 그랜드 세일, 온라인 관광 플랫폼 조성 등의 관광 경쟁력 확보와 식량 안보 위기에 대응한 곤충산업 육성, 스마트 농축산업 기반 구축 및 농식품 펀드 조성 등을 통한 농축산 혁신도 이룬다는 복안이다.

이철우 지사는 “코로나 위기 극복을 위해선 행정력만으로는 한계가 있다”면서 “도민들과 함께해야 가능하다”며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했다. 또 신뉴딜사업 차원에서 대구·경북의 최대 관심사인 대구·경북 행정통합과 통합신공항 이전에 대해서도 도민의 뜻과 에너지를 결집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 지사는 또한 “앞으로 전개될 4차산업 혁명에 대응한 도의 중장기 방향 수립에 필요한 아이디어를 받을 것”이라며 도민들이 많이 제안해 달라고 말했다.

경북도 관계자는 “위원회의 역할은 코로나19 이후의 비상(非常)을 비상(飛上))으로 만들어 나가는 것”이라고 강조하고 “300만 도민의 힘과 지혜를 모아 함께 뛰자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손병현기자why@kbmaeil.com


손병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