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으로 암 투병 80대 노부부 ‘잉꼬부부’상
사랑으로 암 투병 80대 노부부 ‘잉꼬부부’상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20.05.21 20:16
  • 게재일 2020.0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회 달서가족상’ 시상식
희망가족, 이은경씨 가족
화목가족, 조자영씨 가족
21일 달서구청 4층 회의실에서 열린 ‘제1회 달서가족상’시상식에 참석한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갖고 있다. /달서구 제공

대구 달서구는 21일 ‘제1회 달서가족상’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으로 열린 달서가족상은 잉꼬부부, 희망가족, 화목가족 등 3개 분야에서 3가족을 수상자로 선정했다.

잉꼬부부로 선정된 박정수(84)·유순희(81·여)씨 부부는 결혼생활 57년 동안 슬하에 4녀 1남의 자녀를 키우면서 서로에 대한 존중과 배려로 부부사랑을 실천하고, 남편의 암 진단과 투병과정을 사랑의 힘으로 극복하면서 타인에게 감동을 줬다.

희망가족으로 선정된 이은경(37·여)씨 가족은 가족관계 및 자녀양육의 어려움을 슬기롭게 극복하고 굳은 의지로 자립역량 향상을 위해 노력한 결과 건강한 가정생활을 영위하고 있다.

화목가족으로 선정된 조자영(44·여)씨 가족은 세 자녀를 키우면서 이웃 간 공동육아를 통한 건강한 육아문화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3대 가족이 서로 소통과 화합으로 단란한 가족애를 보여줌으로써 저출산 시대에 가족의 가치에 대해 긍정적 이미지를 심어줬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제1회 달서가족상을 표창함으로써 가족의 소중함을 되새기고, 신뢰·배려·사랑 등의 가족가치 향상으로 행복한 가족문화가 확산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심상선기자

심상선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