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소방서, 하트·브레인·트라우마 세이브 인증서 수여
경산소방서, 하트·브레인·트라우마 세이브 인증서 수여
  • 심한식 기자
  • 등록일 2020.05.19 17:13
  • 게재일 2020.0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소방서가 18일 구급현장에서 귀중한 시민의 생명을 구한 구급대원에게 1분기 하트·브레인·트라우마 세이브 인증서 및 배지를 수여했다. <사진>
 

하트 세이브는 심정지 환자에게 심폐소생술과 자동 심장충격기를 사용해 생명을 살린 구급대원에게, 브레인 세이브와 트라우마 세이브는 2019년 신설돼 뇌졸중환자와 중증외상환자에게 적절한 응급처치로 일상생활이 가능하도록 이바지한 구급대원에게 주는 상이다.
 
하트 세이브 영광의 주인공은 지난 1월 31일 경산의 한 찜질방에서 심정지로 쓰러진 51세 남자를 소생시킨 소방교 김성배, 소방교 김보람, 소방사 이지형 대원과 2월 3일 테니스 운동 중 심정지로 쓰러진 46세 남자를 소생시킨 소방교 강정현, 소방교 김동규, 소방교 이영걸, 소방사 김유정, 소방사 박지영, 소방사 김대원 대원이다.
 
뇌졸중환자의 초기 발견을 통해 후유증을 최소화한 대원에게 수여하는 브레인 세이브 영광의 주인공은 2월 13일 편마비증세가 있다는 신고를 한 48세 남자를 신속하게 치료 가능한 병원으로 이송한 소방교 김교홍, 소방사 이준석, 소방사 김대훈 대원이다.
 
마지막으로 트라우마 세이브 영광의 주인공은 2019년 7월 19일 자동차운전학원에서 운전 강습 중 차량에 깔려 중증외상의 처치가 필요한 환자를 정확한 응급처치를 통해 후유증 없이 일상생활이 가능하도록 이바지한 소방위 임명옥, 소방교 이모세, 소방사 이지형 대원이다.
 
조유현 경산소방서장은 “심정지환자 등 응급환자 발생 때 전문성을 갖춘 경산소방서 119구급대원들이 신속하게 현장으로 달려갈 준비를 늘 하고 있으며 안전한 경산시를 만드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심한식기자 shs1127@kbmaeil.com


심한식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