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농번기 농촌일손돕기 나서
영천시, 농번기 농촌일손돕기 나서
  • 조규남 기자
  • 등록일 2020.05.07 16:18
  • 게재일 2020.0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 영천시는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농촌 일손부족 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행정력을 집중한다.

6일 시에 따르면 6월 30일까지 ‘농촌일손돕기 중점 지원기간’으로 정하고 노동력 확보가 어려운 농가를 대상으로 농촌일손돕기에 나선다.

시는 민원업무를 제외한 전 직원이 2회 이상 솔선해 농촌일손돕기에 참여할 계획이다.

대상 농가의 부담이 없도록 도시락, 작업도구 등을 자체 준비한다.

또, 농업정책과(054-339-7083) 및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농촌일손돕기 지원 창구’를 개설해 일손돕기를 희망하는 기관·단체·기업체 등의 신청을 받아 농가의 작업내용, 작업량, 소요인력 등을 고려해 적절하게 연계할 계획이다.

올해는 코로나19 대응 농촌일손돕기 추진 강화를 위해 농촌일손돕기 참여 단체에게 식대 및 교통비, 마스크를 지원할 예정이다.

최기문 시장은 “올해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외국인 계절 근로자 입국제한 등으로 농촌 인력이 부족하고, 저온으로 농작물피해를 입은 농가가 많은데 이번 일손돕기로 농가의 시름을 조금이나마 덜어줄 계획이다”고 했다.

/조규남기자 nam8319@kbmaeil.com


조규남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