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코로나 위기 남북협력 기회일수도”
문 대통령 “코로나 위기 남북협력 기회일수도”
  • 김진호기자
  • 등록일 2020.04.27 20:10
  • 게재일 2020.0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판문점 선언 2주년 수보회의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가 남북협력의 새로운 기회일 수 있다. 지금으로서는 가장 시급하고 절실한 협력과제”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판문점 선언 2년을 맞은 이날 청와대에서 주재한 수석·보좌관회의 모두발언에서 “가장 현실적이고 실천적인 남북협력의 길을 찾아 나서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우선 2년 전 판문점 선언의 기억을 떠올리며 “그때의 감동과 기억이 생생하다”면서“두 정상이 합의한 판문점 선언은 전쟁없는 평화로 가는 새로운 한반도 시대의 서막을 열었다”고 평가했다. 다만, 문 대통령은 “그로부터 지난 2년은 ‘평화는 하루아침에 오지 않는다’는 것을 다시 한번 절감하게 하는 기간이었다”며 “기대와 실망이 반복됐고, 그때마다 인내하며 더딘 발걸음일지언정 평화프로세스를 진전시키기 위해 노력해온 기간이었다”고 회고했다.

/김진호기자 kjh@kbmaeil.com
김진호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