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자살고위험시기 집중관리
영천시, 자살고위험시기 집중관리
  • 조규남 기자
  • 등록일 2020.04.23 15:54
  • 게재일 2020.0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 영천시는 다양한 요인으로 자살률이 높아지는 3~5월을 자살고위험시기 집중관리 대상기간으로 정하고 자살예방 사업을 추진한다.

23일 시에 따르면 자살예방 상담전화(1393) 안내 현수막 및 자살예방 홍보 포스터를 아파트 단지, 도로변 행정게시대, 폐지 재활용 업체 등에 게시하고 아파트 관리비 고지서에는 자살예방문구를 삽입키로 했다.

정신건강복지센터에 등록된 자살고위험 대상자 및 이용자들에 대해서는 전화상담 이외에 추가적으로 주 1회 안부 엽서, 문자 발송 등의 심리지원 서비스도 실시한다.

아울러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스트레스와 불안, 우울, 무력감 등 심리면역 저하를 호소하는 시민들이 증가함에 따라 이들을 위한 전화상담, 문자 안내, 온라인 상담 등의 비대면 서비스도 지속적으로 실시한다.

시는 코로나19로 인해 서비스 제공에 한계가 있지만 비대면으로 제공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적극 활용해 시민의 정신건강 및 자살예방을 한다.

최기문 시장은 “지역주민의 안전을 지키고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지원하는 것은 지자체의 책무이다”며 “영천시는 앞으로도 시민의 정신건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규남기자 nam8319@kbmaeil.com


조규남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