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월성이야기’ 3개 국어 제작관광객 대상 영어·중국어·일어
‘경주 월성이야기’ 3개 국어 제작관광객 대상 영어·중국어·일어
  • 황성호기자
  • 등록일 2020.04.08 20:07
  • 게재일 2020.0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는 신라 왕성인 경주 월성(月城) 자료집 4종을 영어·중국어·일본어로 번역해 펴냈다.

8일 연구소에 따르면 번역 자료집 한글판 제목은 ‘신라 천년의 궁성, 월성’, ‘경주 월성 발굴조사’, ‘월성 해자’, ‘월성의 꽃·나무 그리고 동물’이다.

‘신라 천년의 궁성, 월성’은 2017년부터 최근까지 월성 발굴 성과를 담은 전문가용 자료집이다. 나머지 책은 조사 성과를 간략히 정리한 관광객 대상 소책자다. /황성호기자

황성호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