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교회들 릴레이 성금 기탁
지역 교회들 릴레이 성금 기탁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20.04.08 19:55
  • 게재일 2020.0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과 경주지역 교회들이 코로나19 성금과 장학금을 잇따라 전달했다.

경주남부교회(담임목사 김상정)는 6일 영남신학대학교를 방문해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대학교를 위해 발전기금 2천만 원을 전달했다. 영남신학대학교는 올해 신입생이 100% 충원됐지만, 이번 코로나19로 인해 휴학생들이 늘어 재정적 어려움을 겪고 있다.

또 경주남부교회는 임대료를 내지 못하거나, 사례비를 받지 못하고 있는 지역 미자립교회를 돕기 위해 전반기 교회사역을 유보하고 5천만 원을 나눔으로써 어려운 교회들에게도 큰 힘이 되고 있다.

포항오천중앙교회(담임목사 임상진)는 지난 2일 포항시 남구 오천읍을 방문해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성금 300만 원을 기탁했다.

임상진 목사는 “코로나19로 인해 피해 입은 모든 주민들과 예방을 위해 힘쓰는 모든 이들을 위해 빠르게 이 사태가 종식되기를 기도드린다”고 했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