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예산 100조 절감 방안 내놓을 것”
“코로나 예산 100조 절감 방안 내놓을 것”
  • 김진호기자
  • 등록일 2020.04.01 20:24
  • 게재일 2020.0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 통합당 황교안 대표

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는 1일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필요하지 않은 예산을 정리해 며칠내 ‘100조원 절감’ 방법을 마련해 국민에게 내놓겠다”고 말했다.

황 대표는 이날 방송기자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통합당의 ‘코로나19 예산 100조원 확보론’이 가능한지 묻자, “현 정부 들어 예산이 급격히 늘었는데 대다수는 필요불급하지 않은 부분이 많이 있어서 이것만 정리해도 100조원을 만들 수 있다. 민주당이 할 수 없다면 저희에게 맡겨달라”며 이같이 밝혔다.

황 대표는 정부가 소득 하위 70% 국민에게 긴급재난지원금 대책을 내놓은 데 대해 “‘모든 사람에게 다 준다’는 개념은 충분한 검토가 필요하다”며 “우리 당은‘필요한 사람에게 충분히 다 준다’는 관점에서 대처해야 한다고 본다”고 주장했다.

이어 “현 정부가 국민 주머니에서 나오는 국가재정을 함부로 쓰는 부분은 고쳐야 한다”며 “우리가 내놓은 국민채 활용, 금융지원 등은 국가재정에 부담을 주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여권의 코로나19 정책들을 보면 다분히 총선을 염두에 둔 선거정책이란 점에서 우려스럽다”고 말했다.

/김진호기자 kjh@kbmaeil.com
김진호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