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장애인 군무원 국방부, 400명 채용
올해 장애인 군무원 국방부, 400명 채용
  • 연합뉴스
  • 등록일 2020.03.31 18:49
  • 게재일 2020.0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방부는 올해 중증장애인 20여명을 포함해 장애인 군무원 400명을 경력 채용할 예정이라고 31일 밝혔다.

중증장애인은 필기시험이 면제된다. 이는 장애인 등의 채용 확대를 위해 군무원 경력경쟁 채용 때 필기시험의 면제 대상을 확대하고, 군무원 사이버 직렬을 신설하는 등의 내용을 담은 ’군무원인사법 시행령‘이 개정되어 공포된 데 따른 것이다.

개정 법률은 중증장애인이나 군 복무 중 신체장애인이 된 군인, 전문자격 및 유경력자 등을 대상으로 경력경쟁 채용 때 필기시험을 면제하도록 했다.

장애인 군무원 채용 일정 등은 4월 이후 공고되는 데 올해는 장애인 군무원 400명을 채용한다. 이 가운데 중증장애인은 20여명으로 군무원 채용 확대 계획의 일환이라고 국방부는 설명했다.

또 사이버 직렬 군무원도 신설했다.

사이버 직렬 공개경쟁 채용은 시험과목 등을 마련한 후 2021년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현행 군무원 채용 제도 중 합격자 결정 기간 및 결정 범위, 영어 과목과한국사 능력 검정시험 인정 기간 등에서 확인된 일부 미비점도 보완됐다. 공개 채용시험 또는 경력 채용시험의 필기시험과 실기시험 합격자 결정 범위를 130%에서 150%로 확대했다.

이번 개정 내용은 국가법령정보센터(www.law.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방부는 군무원 채용 인터넷 홈페이지와 언론 매체를 통해 군무원 채용 일정 등을 공고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