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농·특산물 팔아주기 운동 ‘성과 톡톡’
문경시, 농·특산물 팔아주기 운동 ‘성과 톡톡’
  • 강남진 기자
  • 등록일 2020.03.31 14:46
  • 게재일 2020.0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 문경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농가를 돕기 위한 ‘농·특산물 팔아주기 운동’을 펼쳐 톡톡한 효과를 얻었다.

시는 코로나19 관련 지역 경제 살리기 4대 분야 대책을 발표하는 등 침체된 지역 경제 회복 정책들을 선제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특히 농업 분야는 지역 농·특산물 구입과 홍보를 위한 출향인 서한문 3천500통 발송, 꽃나눔 데이, 1 Table 1 Flower 운동 등으로 화훼업체 지원, 농·특산물 직판장 및 온라인 쇼핑몰 할인 특판 행사 등을 추진 중이다.

시 공무원 중심으로 농·특산물 팔아주기 운동을 추진했으나 이후 유관 기관·단체, 출향인 등이 동참하는 범 시민운동으로 확대해 위축된 지역 경제 회복에 큰 힘이 되고 있다.
지난 19일부터 27일까지 농·특산물 팔아주기 운동에는 총 365명이 참여해 6천600만원의 지역 농·특산물을 구입했다.

지난 27일 TV 홈쇼핑을 통한 문경 사과 판매가 완판을 넘어 목표액 대비 171%를 달성하며 1억2천100만원의 매출액을 달성했다.

문경중앙시장의 장보기 배송서비스도 지난 22일 이후 주문이 폭증하는 등 전통시장의 위기를 극복하는 모범 사례로 꼽히고 있다.

고윤환 시장은 “농업은 국가의 근본이고 미래다. 힘든 농사일 속에서도 안전한 먹거리를 키워준 농가에 이제 우리가 힘을 모을 차례”라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주변의 많은 농민을 위해 농·특산물 팔아주기 운동에 동참을 바란다”고 말했다.

/강남진기자


강남진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