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선, ‘통합당으로 정권교체’ 슬로건 총선 승리 다짐
이인선, ‘통합당으로 정권교체’ 슬로건 총선 승리 다짐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20.03.29 20:16
  • 게재일 2020.0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인선 통합당 예비후보
이인선 통합당 예비후보

△대구 수성을 = 이인선 미래통합당 후보는 29일 ‘미래통합당으로 정권교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총선 승리를 다짐했다.

이 후보는 “수성구는 보수의 심장이자 대구 정치 1번지로 총선에서 압승해 문재인 정권의 경제실정을 심판하고 정권교체를 이뤄낼 것”이라며 “지역이 있고 정치가 있음에도 수성을은 이번 총선에서 주민을 위한 정치는 온데 간데 없고 대선 정치판으로 이용되고 있어 걱정”이라고 밝혔다. 또 “수성을이 개인의 대선 욕망을 채우는 소모품이 아니고 정치는 정당정치이기에 힘 없는 개인보다는 주민이 가장 많은 지지를 보내고 있는 통합당이 수성을을 대변할 것”이라면서 “수성구에 살아 본적도 없고 지리도 잘 모르는 개인보다는 수성 정치, 수성 경제를 잘 아는 수성 사람 이인선이 주민들의 힘을 모아 코로나 19 폭망 경제를 바로 세우겠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코로나 19로 소상공인, 자영업자들의 삶의 터전이 위협받고 비정규직 노동자들은 일자리를 잃고 있으며 학비를 마련해야 하는 아르바이트 학생들과 청년들의 삶도 갈수록 고단해지고 있다”며 “현장 경제전문가로서 코로나 19 경제 폭망 참상을 누구보다 잘 알기에 밤잠을 이룰 수 없다”고 말했다. /김영태기자


김영태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