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태옥 “대구·경북에 맞춤형 핀셋지원 필요”
정태옥 “대구·경북에 맞춤형 핀셋지원 필요”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20.03.22 20:01
  • 게재일 2020.0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태옥 무소속 예비후보
정태옥 무소속 예비후보

△대구 북구갑= 정태옥 무소속 예비후보는 22일 대구·경북 경제활동은 약 80%가 중단되는 최악의 사태를 맞아 맞춤형 핀셋지원에 대구 2조원과 경북1조원 등 모두 3조원이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정 예비후보는 “정부가 대구·경북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지만, 후속지원은 전무하다”며 “지금 필요한 것은 전국단위의 재난 기본소득이 아니라, 코로나의 직접 피해자들에 대한 지원이며 보편적 복지가 아닌 ‘맞춤형 핀셋지원’을 위해 대구 2조원, 경북 1조원 지원이 시급하다”고 밝혔다.

또 “코로나로 인해 사실상 생계가 없어진 일용직 근로자, 영세 자영업자, 실직자, 휴폐업자 등 소득하위 계층 1인당 100만원을 지급과 대구 18만 소상공인 임대료를 직접 지원해야 한다”면서 “지역 경제를 떠받치는 중소기업에 긴급경영자금을 현금으로 공급하고 대구의 대중교통 시스템 붕괴 우려가 크기 때문에 국비 1천156억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영태기자


김영태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