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출향인들, 고향사랑 성금 줄이어 ‘훈훈’
예천군 출향인들, 고향사랑 성금 줄이어 ‘훈훈’
  • 정안진기자
  • 등록일 2020.03.15 18:30
  • 게재일 2020.0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경예천용문면민회가 지난 12일 김학동(가운데) 군수를 찾아 코로나19 성금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예천군 제공
재경예천용문면민회가 지난 12일 김학동(가운데) 군수를 찾아 코로나19 성금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예천군 제공

[예천] 재경예천군민회(회장 안상구)와 재경예천용문면민회(회장 권세준)는 지난 12일 예천군청을 찾아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극복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4천300만 원과 800만 원을 각각 전달했다. 안상구 회장은 “고향 사람들을 도울 수 있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모두가 힘을 합쳐 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권세준 회장은 “고향에 있는 이웃들이 하루 빨리 건강한 일상생활을 할 수 있길 바라고 이번 성금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학동 예천군수는 “어려운 상황을 함께 극복하고 이겨내기 위해 나눔을 몸소 실천해 준 재경예천 출향인들의 따뜻한 마음에 감사하며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했다. 풍양면 출신 재경예천군민회 손경목 명예회장은 최근 고향 주민들을 위해 마스크 3천장을 전달했다.

/정안진기자 ajjung@kbmaeil.com


정안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