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서 자가격리 첫 완치자 나와
경산서 자가격리 첫 완치자 나와
  • 이창훈기자
  • 등록일 2020.03.12 20:14
  • 게재일 2020.0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자가격리 상태에서 완치된 환자가 처음으로 나왔다.

12일 경북도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경산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A씨(43·여)는 당시 경증 환자로 본인 희망에 따라 확진 후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의료진은 1일 4회에 걸쳐 A씨를 모니터링하며 관리했다.

이후로도 A씨는 특별한 증상을 보이지 않았고, 2차례 검사를 시행했으나 모두 음성 판정이 나와 11일자로 완치 진단을 받았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평소 건강하고 면역력이 있는 젊은 사람이 병원에 입원하지 않고 완치된 사례”라고 밝혔다. /이창훈기자 myway@kbmaeil.com


이창훈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