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 98% “코로나19로 인해 매출 감소”
소상공인 98% “코로나19로 인해 매출 감소”
  • 연합뉴스
  • 등록일 2020.02.20 18:46
  • 게재일 2020.0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대책을 내놓고 있지만 소상공인의 피해는 여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소상공인연합회는 코로나19에 따른 소상공인의 피해를 파악하기 위해 이달 13~19일 소상공인 1천79명을 대상으로 2차 실태조사를 한 결과, 코로나19 사태 후 사업장 매출이 감소했다는 응답 비율이 97.6%에 달했다고 20일 밝혔다.

연합회는 이달 4~10일 소상공인 1천96명을 상대로 1차 실태조사를 했고, 당시 응답자 97.9%가 매출 감소 피해를 보고 있다고 답했다.

이는 정부 대책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에 따른 소상공인 피해가 줄어들지 않았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연합회는 설명했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사업장 방문객의 변화를 묻는 말에는 응답자 97.7%가 “감소했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정부 대책의 만족도를 묻는 말에는 응답자 48.8%가 “만족하지 못한다”고 답했다. 만족한다는 응답률은 29.1%에 불과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