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내륙 오후까지, 울릉도 내일 오전까지 눈
경북 내륙 오후까지, 울릉도 내일 오전까지 눈
  • 이시라 기자
  • 등록일 2020.02.17 09:39
  • 게재일 2020.0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대구·경북지역이 흐린 가운데 대구와 경북 내륙에 오후까지, 울릉도·독도에 18일 오전까지 눈이 오겠다.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서해상 눈 구름대 영향으로 경북 내륙에 눈이 내린 곳이 많고, 울릉도와 독도에 대설경보 속 눈이 내리고 있다.

오전 4시 현재 적설량은 울릉도 10㎝, 상주(화서) 3.4㎝, 문경 2㎝, 예천 1.6㎝, 봉화 1.2㎝, 영주 0.7㎝, 김천 0.2㎝ 등이다.

눈이 오는 지역에서 가시거리가 짧고 밤새 내린 눈이 쌓이거나 도로에 얼어 미끄러운 곳이 많겠다.

이날 대구·경북은 찬 대륙고기압 가장자리에 들면서 흐리겠다. 낮 기온은 영하 3도에서 영상 3도로 평년(6∼9도)보다 큰 폭으로 떨어지겠다.

17일 정오까지 대구지역 예상 강수량 및 적설량은 5㎜ 미만, 1㎝ 미만이다.

경북 내륙에 오후까지 5㎜ 안팎 비와 1㎝ 안팎 눈이 내리겠다.

울릉도·독도는 18일 정오께까지 20∼40㎜의 비, 10∼30㎝의 눈이 올 것으로 예상된다.

대구기상대는 "오늘(17일) 오후까지 대구와 경북 내륙에 내린 눈이 1㎝ 안팎으로 쌓일 가능성이 있다"며 "보행자 안전과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시라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