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웃 언니 같아” 포항시 유튜브 인기몰이
“이웃 언니 같아” 포항시 유튜브 인기몰이
  • 안찬규기자
  • 등록일 2020.02.16 20:37
  • 게재일 2020.0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식 채널 구독자 1천명 넘어서
직원 참여 ‘좌충우돌 숙영낭자’
개설 5개월 만에 1만8천뷰 기록

포항시 유튜브 채널 ‘좌충우돌 숙영낭자’의 한 장면.
포항시가 운영 중인 공식 유튜브 채널이 구독자 1천명을 넘어섰다. 빠른 속도는 아니지만, 꾸준히 구독자가 증가해 새로운 홍보매체로서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공무원들이 직접 참여해 시정과 주요 관광명소를 알리고 있는 ‘좌충우돌 숙영낭자’ 코너는 지난해 9월에 개설한 이래 5개월간 6개의 영상을 제작·공개해 총 누적 조회 수가 약 1만 8천 뷰(view)를 기록하는 등 인기를 끌고 있다.

포항시는 지난 2013년 2월부터 시정관련 홍보영상을 수시로 유튜브 채널에 업로드 해오던 중, 담당공무원들이 기획, 출연, 제작, 편집에 이르는 모든 과정에 직접 참여해 그동안 공공기관의 딱딱한 틀에서 벗어난 친화력 있는 진행과 차별화된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박재관 포항시 홍보담당관은 “그동안의 콘텐츠가 주로 관광명소 소개 등을 중심으로 진행돼 온 점을 보완·개선해 시민참여형 콘텐츠 제작 등으로 시민과의 다양한 소통 방법을 시도하면서 활성화 방안을 찾고 있다”고 말했다. /안찬규기자
안찬규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