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주 대구·경북 막바지 추위 아침 영하권… 20일부터 ‘따뜻’
이번주 대구·경북 막바지 추위 아침 영하권… 20일부터 ‘따뜻’
  • 이시라기자
  • 등록일 2020.02.16 20:26
  • 게재일 2020.0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번 주 대구·경북지역은 찬 대륙 고기압이 확장하면서 막바지 겨울 추위가 기승을 부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17일 대구·경북은 대체로 흐린 가운데 경북서부내륙(상주, 문경 등)과 북부 일부 내륙지역은 이날 오후 늦게까지 눈이 내리겠다. 예상 적설량은 1cm 내외이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의성 영하 5℃, 문경·영주 영하 4℃, 안동 영하 3℃, 영천 영하 2℃, 포항·대구 영하 1℃이다. 최고기온은 고령·영덕 3℃, 영천·경산·청도 2℃, 울릉도 1℃의 분포를 보이며 쌀쌀하겠다.

18일 대구·경북은 중국 상해에 있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며 오전에는 구름 많다가 오후부터 차차 맑아지겠다.

울릉도와 독도지역은 이날 오전까지 눈이 내리겠다. 울릉도·독도의 예상 적설량(16일부터 18일 오전 12시까지)은 10∼30cm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의성 영하 9℃, 상주 영하 8℃, 군위 영하 7℃, 김천 영하 6℃이고, 최고기온은 대구·영천·경산 7℃, 영덕 6℃, 문경 5℃겠다.

20일부터는 북쪽에서 유입되는 찬 공기의 세력이 약해지면서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은 기온을 회복하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낮 기온이 뚝 떨어지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 낮겠으니 건강관리에 신경을 써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시라기자 sira115@kbmaeil.com
이시라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