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예산 8천211억원 상반기 집행
포항시 예산 8천211억원 상반기 집행
  • 안찬규기자
  • 등록일 2020.02.03 20:23
  • 게재일 2020.0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재정 신속집행 사업 보고회
올 예산의 67% 경제활성화 ‘올인’
‘신종 코로나’ 확산 방지 예비비
시민생활 밀접 사업 행정력 집중

포항시가 올해 예산 대상액 1조2천225억원 중 8천211억원을 상반기에 집행할 방침을 세웠다. 예산을 신속히 집행해 지역경제에 활력을 꾀한다는 복안이다.

포항시는 3일 이강덕 포항시장 주재로 ‘지방재정 신속집행 주요사업 보고회’를 열어 이 같이 결정했다.

이날 부서장들은 2억원 이상의 주요사업을 대상으로 신속집행계획을 보고하고 관련 대책을 논의했다.

상반기 집행하는 8천211억원은 올해 대상액 1조2천225억원의 67%가량이다. 이는 행정안전부 목표 57%보다 10% 높은 수준이다.

특히, 시는 신속집행 대상액의 35%를 차지하는 이월사업의 집행 해소방안에 중점을 두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관련해 투입되는 예비비를 신속히 집행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경제적 파급효과가 크고 시민생활과 밀접한 소비·투자 사업의 신속한 재정집행에 행정력을 집중한다.

이에 따라 시는 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신속집행추진단과 주요투자사업을 비롯한 이월사업의 별도관리를 위한 예산법무과 전담제를 운영, 중앙이나 경북도의 인센티브와 페널티 방침에 따른 평가에 적극적으로 대비할 계획이다.

포항시 관계자는 “상반기 내 목표액 달성을 위해 선금급 지급 확대와 선금급 지급 기간 단축, 일상감사·계약심사·적격심사 기간 단축, 민간경상사업보조금의 월별 교부 한시적 제외 등의 ‘지방재정 신속집행제도’를 활용할 계획”이라면서 “매주 신속집행 실적을 파악해 추진상 문제점과 애로사항 등을 해결하기 위한 방안마련과 함께 신속집행 부진부서를 대상으로 월별 보고회를 진행해 신속집행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안찬규기자
안찬규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