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군의 소중한 역사 ‘근·현대 생활사’ 자료 수집
영덕군의 소중한 역사 ‘근·현대 생활사’ 자료 수집
  • 박윤식기자
  • 등록일 2020.02.02 19:49
  • 게재일 2020.0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덕] 영덕군은 2019년 문화재청 공모사업으로 확정된 영덕 영해장터 거리 근대역사문화공간조성 사업의 전시·교육·연구 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근·현대 영덕의 생활사 전반에 대한 자료를 수집한다.

수집범위는 1876년 개항기부터 1980년까지다. 대상은 근·현대기 모습을 담은 사진자료와 농기구, 가전제품, 가재도구 등 생활사 전반의 유물자료와 태극기, 고문서, 판결문, 3·18 만세운동 자료, 기념품, 광고전단, 포스터, 엽서, 잡지 등 그 시대의 문화를 엿 볼 수 있는 각종 문화자료다.

제사와 혼례, 의복 등 민속분야 자료로 영덕의 추억을 소환할 수 있는 자료나 물품도 모두 대상이 된다.

/박윤식기자 newsyd@kbmaeil.com
박윤식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