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당 탈당 안철수 “힘들고 외로운 길 간다”
바른미래당 탈당 안철수 “힘들고 외로운 길 간다”
  • 박형남기자
  • 등록일 2020.01.29 20:46
  • 게재일 2020.0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29일 탈당을 전격 결정하면서 향후 정치 행보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안 전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어제 손학규 대표의 기자회견 발언을 보면서 바른미래당 재건의 꿈을 접었다. (바른미래당 재창당이) 이제는 불가능하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밝혔다.

안 전 의원은 “지금 대한민국은 담대한 변화의 새 물결이 필요하다. 기성의 관성과 질서로는 우리에게 주어진 난관을 깨고 나갈 수 없다. 저 안철수의 길을 지켜봐 달라”고 덧붙였다. 이 과정에서 향후 행보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다만 정치권 안팎에서는 안 전 의원이 신당 창당 등 독자 노선을 모색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그는 탈당 기자회견에서도 “저의 길은 더 힘들고 외로울 것”이라고 했다.

/박형남기자 7122love@kbmaeil.com


박형남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