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수로 해체기술원 경주시 양남면에
중수로 해체기술원 경주시 양남면에
  • 이창훈기자
  • 등록일 2020.01.28 20:41
  • 게재일 2020.0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23억 투입 상반기 중 설계용역

중수로 원자력발전소 해체기술원이 경주시 양남면 나아일반산업단지에 들어선다. 28일 경북도에 따르면 최근 경주시, 한국수력원자력, 민간전문가와 함께 중수로 해체기술원 설립 후보지 3곳에 대한 심사를 한 결과 나아일반산업단지를 선정했다.

후보지 3곳은 감포관광단지와 나아일반산업단지, 양남 나아리 산 57번지 일원이다. 경북도와 경주시 등은 조만간 한국수력원자력 이사회 승인과 법인 설립, 장비구축을 위한 예비타당성 신청 등을 거쳐 올해 상반기 중 설계용역에 이어 하반기에 부지 정지 및 공사에 착수해 2022년 3월 준공할 예정이다.

기술원은 사업비 723억원을 들여 2만6천㎡에 연구동과 사무동 등을 갖추고 가동을 영구 정지한 중수로 원전을 해체하기 위한 기술을 개발한다.

/이창훈기자 myway@kbmaeil.com
이창훈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