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학생들 꿈 키워주는 포스코드림캠프
중학생들 꿈 키워주는 포스코드림캠프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20.01.15 18:34
  • 게재일 2020.0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광양지역 2학년 60명
포스코인재창조원서 동고동락
자기주도학습 등 학력 신장
1기 겨울캠프 수료식 가져

15일 인천 송도 포스코인재창조원에서 열린 ‘포스코드림캠프 1기 겨울캠프’수료식에 참가한 학생 및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갖고 있다. /포스코 제공

포스코가 포항·광양지역 중학생들의 학력신장을 위해 마련한 겨울캠프가 성황리에 마무리 했다.

포스코청암재단은 15일 인천 송도 포스코인재창조원에서 ‘포스코드림캠프 1기 겨울캠프’수료식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수료식은 캠프에 참가한 포항·광양지역 중학교 2학년 학생 60명을 포함해 김선욱 포스코청암재단 이사장, 남홍식 포항교육지원청 교육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포스코드림캠프는 포스코 경영이념인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의 실천 일환으로 지난해 8월 처음 시작했다.

방학기간 중 학업의지와 열의는 있으나 사교육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포항, 광양지역의 중학생에게 영어와 수학 등 주요과목에 대한 학습을 지원하고 멘토인 대학생에게는 일자리와 장학금을 제공해 교육 불균형과 사회 양극화를 동시에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기초과정인 여름캠프 2주와 심화과정인 겨울캠프 2주, 총 4주 과정으로 운영되며 여름캠프 이후 겨울캠프가 열리기 전까지 4개월간의 학기중에도 온라인 멘토링을 통해 자기주도학습을 체득하고 여름캠프 학습내용의 연속성이 이어져 교육의 지속성과 학습효과를 높였다.

이번 겨울캠프에 참여한 학생들은 여름캠프 수료자 중 온라인 멘토링 참여도가 높은 이들로 19명의 대학생 멘토들과 함께 포스코그룹 교육시설인 포스코인재창조원에서 동고동락하며 수학, 영어 과목에 대한 수업부터 자기주도학습방법, 진로에 대한 고민을 해소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했다.

캠프에 참가한 조연희(광양 백운중 2년) 학생은 “캠프에 참여하기 전에는 학습계획 없이 닥치는 대로 공부했는데 여름캠프 기간 중 멘토 선생님을 통해 학습에도 자기주도의 계획이 필요하다는 것을 알게 됐다” 며 “캠프 이후 4개월간의 온라인 멘토링을 통해 스스로 학습하는 습관을 형성하는데 많은 도움이 됐다”고 수료 소감을 밝혔다.

김선욱 이사장은 “포스코드림캠프가 이제 첫발을 내딛었지만 앞으로 연륜을 쌓아가면서 이번 캠프에서 도움을 받은 중학생들이 대학생이 돼 배움의 강사로 다시 참여하는 ‘나눔의 선순환’이 이루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